메뉴

<울프 콜> 칸을 휩쓴 베테랑 배우들 총출동! 프랑수아 시빌부터 오마 사이까지!


영화제 수상에 빛나는 믿.. 배우들 총출동!

프랑수아 시빌부터 오마 사이까지!

스크린 가득 채운 강렬한 연기 앙상블!

 

극장가를 사로잡은 전쟁액션 흥행의 중심에 <울프 > 출연한 연기파 배우들의 화려한 라인업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감독: 안토닌 보드리│출연: 프랑수아 시빌, 오마 사이, 마티유 카소비츠, 레다 카텝│수입/배급: 판씨네마㈜ | 개봉: 3월 5일]

 

영화제 감독상 & ‘트로피 쇼파드수상에 빛나는 연기파 명배우들 총출동!

할리우드와 프랑스 영화계를 장악한 믿/// 배우들의 화려한 라인업!

<울프 > 프랑수아 시빌 X 오마 사이 X 마티유 카소비츠 X 레다 카텝!

 

 

(왼쪽부터 프랑수아 시빌, 오마 사이, 마티유 카소비츠, 레다 카텝 [이미지 출처: 구글])

 

<울프 콜>에서 완벽한 케미와 강렬한 연기 앙상블을 선보이는 주연 배우들의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이 예비 관객들의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먼저 <부르고뉴, 와인에서 찾은 인생>과 <러브 앳>을 통해 한국 관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프랑수아 시빌은 다양한 장르의 영화를 통해 섬세하고 인상적인 연기를 펼치는 프랑스의 차세대 스타배우이다. 2019년 칸 영화제에서 장래가 촉망되는 배우에게 수여하는 ‘쇼파드 트로피’를 수상하며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한 프랑수아 시빌은 <울프 콜>에서 사상 최악의 핵 전쟁을 막기 위한 사투 속으로 뛰어드는 ‘황금 귀’ 음향탐지사 ‘샹트레드’ 역할을 맡았다. 뮤지션으로도 활동중인 프랑수아 시빌은 자신의 음악적 배경을 바탕으로 비범한 재능을 가진 것과 동시에 예민하고 나약한 면도 지닌 ‘샹트레드’ 캐릭터를 완벽히 소화하며 언론과 평단의 극찬을 받았다. 이어 국내 관객들에게 밝고 유쾌한 이미지로 익숙한 <언터처블:1%의 우정>, <쥬라기 월드>, <인페르노>의 오마 사이가 승조원들을 목숨보다 아끼는 티탄함 함장 ‘도르시’로 분해 열연을 펼친다. 프랑스 영화계를 넘어 할리우드까지 접수한 오마 사이는 진중하고 무게감 있는 ‘도르시’ 캐릭터를 통해 새로운 매력을 발산한다. <제5원소>, <아멜리에>, <뮌헨>, <해피엔드> 등 수많은 작품에서 강렬하고 개성 넘치는 연기를 펼친 명배우이자 1995년 영화 <증오>로 칸 영화제 감독상을 수상하고 황금 종려상 후보에도 올랐던 마티유 카소비츠는 규칙과 절차를 최우선으로 삼는 해군 제독 ‘알포스트’를 연기하며 결말부까지 <울프 콜>의 서스펜스를 끌고나가는 중심 역할을 한다. 마지막으로 핵 미사일 잠수함 ‘무적함’의 함장 ‘그랑샹’을 맡은 레다 카텝은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다양한 필모그래피를 쌓아 온 프랑스 대표 실력파 배우. 일촉즉발의 상황에서 핵 미사일 발사 명령을 전달받고 현실과 의무 사이에서 갈등하는 딜레마를 탁월하게 연기했다. 몰입도 높은 연기를 펼친 그는 인터뷰를 통해 "촬영 당시, 트럼프와 김정은의 신경전이 한창이어서 연기에 몰입됐죠"라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울프 > 잠수함무적함 음파 탐지(SONAR) 통해 적의 충격적인 비밀을 알아차리고 사상 최악의 전쟁을 막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초대형 잠수함 액션이다. <울프 콜>은 로튼 토마토 신선도 지수 91%를 기록하고 꼼짝 하게 사로잡히는 2시간”(Hollywood Reporter), “눈과 귀를 없는 잠수함 액션”(Guardian), “때마침 등장한 신선한 액션과 서스펜스”(Cinema Escapist), “심해에서 펼쳐지는 극강 액션 비주얼”(Time Out), “심장을 요동치게 만드는, 맹렬한 영화”(The Dailydot), “최고의 잠수함 액션”(THN), “매끄러운 서사, 거친 액션, 날카로운 언어”(Common Sense Media), “() 그릇에 담을 있는 최대한의 리얼리즘”(The Straits Times), “기존 전쟁 영화를 전복하는 새로운 패러다임”(Always Good Movies), “날렵하고, 노련하고, 매혹적인 전쟁 영화”(Decider) 등 해외 언론과 평단의 극찬 세례를 받으며 개봉 전부터 영화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무엇보다 <덩케르크>, <헌터 킬러>의 특수 효과 프로듀서와 <라이언 일병 구하기> 사운드 팀이 참여하여 실감나는 액션 비주얼과 사운드 효과를 구현했다는 점이 많은 주목을 받았고, 실제 핵 탄도 미사일 잠수함(SSBN)과 핵 추진 공격 잠수함(SSN)을 등장시켜 현대 첨단 전쟁의 리얼리티와 거대한 스케일을 고스란히 담아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명품 연기파 배우들이 선보이는 강렬한 연기 앙상블로 눈을 뗄 수 없는 2시간을 선사할 초대형 잠수함 액션 <울프 콜>은 오는 3월 5일 개봉한다.

 

울프 이란?

잠수함이 적군의 능동소나에 탐지되었을 때 울리는 늑대 울음소리를 닮은 경고 시그널

 

탄도 미사일 잠수함 SSBN

핵 탄도 미사일을 보유함으로써 전쟁 억지력의 역할을 한다. 잠수함의 경로는 오직 함장만이 알고 있다.

 

추진 공격 잠수함 SSN

핵 탄도 미사일 잠수함(SSBN)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며 고속 공격이 특징이다.

 

ABOUT MOVIE

  • 제    목: 울프 콜
  • 원    제: The Wolf’s Call
  • 감    독: 안토닌 보드리
  • 출    연: 프랑수아 시빌, 오마 사이, 마티유 카소비츠, 레다 카텝
  • 수입/배급: 판씨네마㈜
  • 러닝 타임: 116분
  • 관람 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 개    봉: 2020년 3월 5일

 

REVIEWS

★★★★★

꼼짝 하게 사로잡히는 2시간

– Hollywood Reporter

 

눈과 귀를 없는 잠수함 액션

– Guardian

 

때마침 등장한 신선한 액션과 서스펜스

– Cinema Escapist

 

심해에서 펼쳐지는 극강 액션 비주얼

– Time Out

 

심장을 요동치게 만드는, 맹렬한 영화

– The Dailydot

 

최고의 잠수함 액션

– THN

 

매끄러운 서사, 거친 액션, 날카로운 언어

– Common Sense Media

 

() 그릇에 담을 있는 최대한의 리얼리즘

– The Straits Times

 

기존 전쟁 영화를 전복하는 새로운 패러다임

– Always Good Movies

 

날렵하고, 노련하고, 매혹적인 전쟁 영화

– Decider

 

SYNOPSIS

보이지 않는다! 들리지 않는다!

눈과 귀를 속이는 잠수함 전쟁!

 

대통령 명령으로 적진에 핵 미사일 발사를 준비하는 ‘무적함’(SSBN)과

이를 호위하는 핵 추진 공격 잠수함 ‘티탄함’(SSN)

 

하지만 음파 탐지(SONAR)를 통해 적의 충격적인 비밀을 알아차린 해군은

핵 미사일 발사 10초를 남기고 사상 최악의 핵 전쟁을 막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데…





신한투자증권, 네이버 웨일과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신한투자증권(대표이사 이영창,김상태)은 웨일 브라우저를 서비스하는 네이버 웨일(책임리더 김효)과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신한투자증권과 네이버 웨일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가 보유한 기술력과 노하우를 결합해 다양한 분야에서 업무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다. 먼저 초보자도 쉽게 이용할 수 있는 투자플랫폼을 웨일 브라우저에 애플리케이션 형식으로 구축할 예정이다. 웨일 브라우저가 MZ세대의 사용 비율이 높다는 점을 고려해 사용자가 쉽게 익히고 사용할 수 있는 UI/UX로 설계될 예정이다. 또한 네이버 웨일이 추진하고 있는 에듀테크 플랫폼 '웨일 스페이스'에 금융투자 관련 콘텐츠를 서비스해 초,중,고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금융 교육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신한투자증권의 업무환경에도 웨일이 축적한 웹 기술을 접목해 기업의 업무효율 증진을 돕는 온라인환경 도출을 위한 실험에 나서기로 했다. 네이버 웨일은 2017년 순수 국내 인터넷 브라우저인 웨일을 정식 오픈한 이후 관련된 사업을 잇달아 출시하고 있다. 2018년 모바일 브라우저, 2021년 화상도구인 웨일온과 교육용 플랫폼 웨일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