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열린, 24시 헬스장 프랜차이즈 ‘오픈짐’ 1호점 의정부에 론칭


24시 헬스장 오픈짐, 뉴트로 감성으로 SNS에서 인기몰이
독특한 운영시스템과 국민가격으로 좋은 반응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최근 ‘뉴트로’ 바람이 패션과 음식에 이어 건강관리까지 인기가 확대되고 있다. 이러한 열풍에 맞춰 주식회사 열린은 차별화된 무인헬스장 시스템을 개발하고 의정부에 1호점 론칭을 성공했다고 밝혔다.

오픈짐은 24시간 한달 2만4000원의 국민가격을 앞세워 오픈 한달만에 400명을 돌파하며 그 기세를 이어가고 있다.

오픈짐은 말그대로 언제나 누구에게나 열려 있는 헬스장으로 친밀하고 편안한 콘셉트를 선보이며, 최고급 장비를 바탕으로 오픈짐만의 독특한 오픈트레이닝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오픈 트레이닝 시스템은 자체 영상트레이닝 시스템으로 무인헬스클럽의 트레이너 공백을 채워나아가고 있다. 오픈 트레이닝 시스템은 오픈짐에서 자체 개발한 운동 레슨 프로그램으로 회원에게 무료로 제공되며, 홈트레이닝 서비스까지 제공된다.

오픈짐 이용 중인 회원은 눈치 보지 않고 다양한 모니터에서 운동방법을 알려주고, 쉽게 따라 할 수 있어서 너무 좋다며 부담없고 실용적인 서비스에 만족감을 나타내기도 했다.

차별화된 헬스클럽 론칭을 성공한 주식회사 열린은 ‘피트니스의 기준을 바꾸다’의 슬로건을 내세워 전국 프랜차이즈사업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열린은 기술적인 무인화 시스템의 발달로 저비용으로 무인화시스템을 상용화 하는데 성공했으며, 사업주의 인건비부담을 크게 줄여 수익성을 한껏 높였다며 창업시장에서의 선전을 자신했다.

박재완 운영이사는 “뉴트로의 본질은 친밀감이라 자신있게 말할 수 있다. 우리는 본질에 대한 끊임없는 연구와 질문을 던진다. 결국 사람과 사람, 사람과 공간을 이어주는 것은 친밀감 즉 감성이더라”고 뉴트로 열풍을 진단했다. 또한 그는 “피트니스의 본질을 잊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오픈짐 가맹은 일반피트니스 창업비용의 절반도 안되는 가격에 맞춤창업이 가능하며, 본사의 매출관리와 운영관리를 직영체제로 운영하기 때문에 누구나 창업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1억대에 헬스장을 창업할 수 있는 본사지원 시스템과 상반기 10호점 계약까지는 가맹비, 교육비, 이행보증금 등을 면제받을 수 있다.




미운우리새끼, 임원희X이상민X탁재훈 ‘미우새 돌싱 트리오’ 결성으로 역대급 짠내 폭발!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임원희X이상민X탁재훈이 '돌싱 트리오' 를 결성해 롤러코스터처럼 아슬아슬한 브로맨스와 짠내 케미를 선보였다. 이날, 환상의 티키타카(?)를 자랑하는 '탁궁 커플' 이상민과 탁재훈이 임원희의 집을 방문해 눈길을 끌었다. 기타를 치며 시간을 보내던 세 사람은 공교롭게도 모두 '돌싱'이라는 사실에 남다른 공감대를 형성했다. 특히, 세 사람이 부른 노래 가사가 그들의 상황과 묘하게 일치해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 이어 지난 경험(?)을 바탕으로 가사에 깊게 몰입하는 세 사람의 모습이 역대급 짠내를 유발하기도 했다. 모두가 웃는 가운데 스튜디오에서 마냥 웃지 못한 서장훈은 토니母의 한마디에 발끈하며 눈물 훔치는(?) 모습도 보여 과연 서장훈을 눈물 짓게 했다. 한편, '돌싱 미우새' 들 중에는 뜻밖의 '재혼수' 가 있는 사람이 있다고 밝혀져 스튜디오가 발칵 뒤집히기도 했다.그뿐만 아니라, 웃어야 할지 울어야 할지 모를 충격(?) 점괘를 받은 사람도 공개되어 母벤져스를 빵 터지게 했다는 후문이다. 위험하고도 은밀한 '돌싱 트리오' 의 중년 브로맨스 궁합은 지난 16일 일요일 밤 9시 5분 SBS ‘미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