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온워드: 단 하루의 기적> 마블 콤비 톰 홀랜드&크리스 프랫 매직 브라더스로 전격 컴백!


마블 대표 환상의 콤비 홀랜드&크리스 프랫

매직 브라더스로 전격 컴백!

완벽한 형제 케미스트리 예고!

 

마블 스튜디오를 대표하는 영화 <스파이더맨> 시리즈와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어벤져스: 엔드게임>으로 세계 영화 팬들의 사랑을 받았던 홀랜드와 크리스 프랫이 디즈니·픽사의 새로운 판타지 어드벤처 영화 <온워드: 하루의 기적>(수입/배급: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환상의 브라더스 콤비로 컴백을 예고해 눈길을 끈다.

 

<어벤져스> 시리즈 홀랜드&크리스 프랫 마블 콤비

<온워드: 하나의 기적>매직 브라더스로 컴백!

마블 히어로에 이어 완벽한 형제 케미스트리 예고!

 


(출처: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디즈니·픽사 영화 <온워드: 하루의 기적> 마법이 사라진 세상 형제가 주어진 시간 하루, 아빠의 반쪽을 찾기 위해 마법으로 기적을 만들어야 하는 미션을 그린 판타지 어드벤처.

 

<스파이더맨: 홈커밍>,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및 <어벤져스: 엔드게임>을 통해 소심한 고등학생에서 세상을 구할 히어로로 성장을 거듭하는 스파이더맨 역의 톰 홀랜드가 디즈니·픽사의 첫 판타지 어드벤처 <온워드: 단 하루의 기적>에서 16번째 생일을 맞은 동생 ‘이안’ 역으로 목소리 출연을 한다. 그는 마법이 사라진 세상, 주어진 단 하루의 시간에서 유효한 마법의 힘으로 아빠의 반쪽을 소환하기 위해 위험천만한 모험을 형과 함께 떠나게 된다. 디즈니·픽사 제작진들은 만장일치로 ‘이안’역에 톰 홀랜드를 선택할 정도로 이번 역할은 남다른 싱크로율을 보여준다.

 

이어 <어벤져스: 엔드게임>,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시리즈로 대표적인 흥부자 히어로 반열에 오른 크리스 프랫은 이안의 형 ‘발리’ 역을 맡아 또 한번의 자유롭고 에너지 넘치는 연기를 선보였다. 크리스 프랫이 맡은 ‘발리’ 캐릭터는 현실보다 마법이 가득했던 과거의 세계에 심취한 자유로운 영혼이다. ‘이안’과 달리 어떤 일에든 자신감이 넘치는 그는 소심한 동생이 위험하고 신비한 모험을 떠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는다. 제작자 코리 레이는 크리스 프랫이 감동과 환상적인 유머를 캐릭터에 불어넣었다며 당차고 활기 넘치는 발리로 완벽하게 변신한 크리스 프랫의 연기를 극찬했다.

 

평소 크리스 프랫의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의 촬영장을 직접 찾을 정도로 영화를 뛰어넘는 현실 형제 케미스트리를 보여주었던 톰 홀랜드가 이번에는 <온워드: 단 하루의 기적>을 통해 크리스 프랫과 함께 얼마나 완벽한 매직 브라더스의 모습을 보여줄지는 최고의 기대 포인트다.

 

이처럼 톰 홀랜드와 크리스 프랫이 마법 같은 형제 케미스트리를 선사할 디즈니·픽사의 새로운 판타지 어드벤처 <온워드: 단 하루의 기적>은 2020년 3월초 개봉한다.

 

ABOUT MOVIE

 

  • 제목: 온워드: 단 하루의 기적
  • 원제: ONWARD
  • 각본/감독: 댄 스캔론
  • 출연: 톰 홀랜드, 크리스 프랫, 장 클로드 드레이퍼스, 옥토비아 스펜서
  • 장르: 감동 어드벤처, 애니메이션
  • 수입/배급: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 북미개봉: 2020년 3월 6일(금)
  • 국내개봉: 2020년 3월초




골목식당, 사상 최초 3MC ‘3뱉’, 심상치 않은 공릉동 ‘기찻길 골목’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지난 (12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21번째 골목인 공릉동 ‘기찻길 골목’ 편이 첫 방송됐다. 공릉동 ‘기찻길 골목’은 최근 아기자기한 공방, 카페들이 생겨나고 있는 경춘선 숲길 옆에 위치해 유동인구가 많지만, 이 골목 안에만 유독 손님이 없었다고 했다. 한편,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백종원이 경춘선 추억담을 얘기하면서 “내 고등학교 동창이 신대철”이라고 밝혀 요식업계의 대부가 아닌 뮤지션이 될 뻔한 사연을 공개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날 백종원은 공릉동 ‘기찻길 골목’의 첫 가게로 자녀 사교육비를 위해 요식업에 뛰어든 ‘삼겹구이집’을 찾았다. MC 김성주는 세 아이의 아버지이자, 학부모로서 날이 갈수록 치솟는 사교육비 때문에 맞벌이를 하는 사장님에 깊이 공감하며, 누구보다 진심으로 응원했다. 하지만 집에서 하던 그대로 주먹구구식의 요리를 선보이는 사장님의 모습에 크게 당황했고, 김성주는 급기야 삼겹구이 시식 도중 먹는 동시에 뱉어내 그 이유를 궁금하게 했다. 이밖에 장사만 17년째 도전하고 있는 ‘의지의 동갑내기 부부’ 사장님이 운영하는 야채곱창집도 소개된다. 이 가게는 촬영 전 제작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