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달이 뜨는 강" 김소현x지수→강하늘…40초 꽉 채운 ‘美친 열연’

URL복사

스페셜 영상 2탄, 김소현x지수→강하늘…40초 꽉 채운 ‘美친 열연’
김소현 지수 이지훈 최유화 그리고 강하늘, 눈 뗄 수 없는 연기 맛집
스페셜 영상부터 느껴지는 명품 사극의 진수…’작가·감독·배우’ 열일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달이 뜨는 강' 고구려 역사에 남은 두 청춘의 운명적 사랑이 시작된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은 고구려가 삶의 전부였던 공주 평강(김소현 분)과 사랑을 역사로 만든 장군 온달(지수 분), 운명에 굴하지 않은 두 청춘의 순애보를 그린 퓨전 사극 로맨스다. 김소현, 지수, 이지훈, 최유화, 그리고 강하늘까지 대세 배우들을 한자리에 모은 것만으로도 상반기 최고 기대작으로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지난 1월 8일 '달이 뜨는 강' 측은 12월 31일 공개된 1차 스페셜 영상에 이어 2차 스페셜 영상을 공개했다. 평강과 온달의 사랑에만 집중했던 스페셜 영상 1탄에서 더 나아가 스페셜 영상 2탄에서는 이들을 둘러싼 고구려의 정세와 다른 등장인물들의 면면까지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영상은 말을 타고 어딘가로 달려가는 평강으로 시작된다. 이어 평강과 온달의 만남이 짧게 지나간 뒤 온달의 아버지 온협(강하늘 분) 장군이 등장하며 '목숨 걸고 지켜내야 할 단 한 사람, 사내가 칼을 드는 이유는 오직 그뿐이다'라는 목소리가 들린다. 이와 함께 칼을 들고 전장을 누비는 온달, 평강을 업고 급하게 달려가는 온달의 모습에서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칼을 든 온달의 캐릭터가 고스란히 느껴진다.

'지금도 태왕이 되고 싶어?'라는 온달의 질문은 고구려 계루부 고추가 고원표(이해영 분)의 '고구려는 이미 나의 것이다'는 선언으로 연결되며 고구려의 복잡한 정세를 전한다. 그런가 하면 고원표의 아들 고건(이지훈 분)은 '저를 믿으셔야 공주님을 다시 보실 수 있습니다'라고 말하고 있어 고씨 부자와 고구려 왕족 사이의 관계에 궁금증을 더한다.

고조되는 분위기에 화룡점정을 찍는 것은 평강이다. 화려한 왕족과 어두운 살수를 오가는 그의 팔색조 같은 변신이 보는 이들의 뇌리에 꽂힌다. 걱정이 가득한 온달의 표정과 달리 피 튀기는 전쟁터에서도 '피하지 못할 순간에는 싸워야죠'라며 흔들림 없이 적을 베어가는 평강의 카리스마가 강렬한 인상을 선사한다.

마지막으로 슬픈 표정으로 출정을 준비하는 고건, 의미심장한 표정의 해모용(최유화 분), 전쟁터에서 쓰러진 온달, 달빛을 받으며 떠나는 평강 등 네 청춘 남녀의 순간들이 앞으로 이들 앞에 휘몰아칠 운명의 소용돌이를 암시한다. 또한 '다치지 마라, 귀한 목숨이니까'라고 말하는 온달의 간절한 부탁이 심장을 찌르며 '달이 뜨는 강' 본 방송을 미치도록 기다려지게 한다.

'연기 맛집', '연출 맛집', '대사 맛집'을 예고하는 임팩트 있는 스페셜 영상이었다. 짧은 영상에서도 느껴지는 배우들의 열연과 아름다운 영상미, 그리고 귀에 꽂히는 대사들이 작가-감독-배우의 완벽한 합으로 완성될 명품 사극을 예고한다.

한편 스페셜 영상만으로도 시청자들의 기대를 치솟게 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은 '암행어사: 조선 비밀 수사단' 후속으로 오는 2월 첫 방송된다.




"암행어사:조선비밀수사단" 김명수-권나라, 동료에서 로맨스로 관계 진전?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김명수와 권나라가 예전과 달라진 분위기를 보여준다. 오늘(11일)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 7회에서는 다시 한번 어사단으로 뭉친 김명수(성이겸 역)와 권나라(홍다인 역), 이이경(박춘삼 역)의 새로운 모험이 그려질 예정이다. 지난 방송에서는 성이겸(김명수 분)이 오래전 헤어진 이복동생 성이범(이태환 분)을 만나며 숨 막히는 긴장감을 자아냈다. 성이범은 형의 정인이었던 강순애(조수민 분)를 데리고 달아나며 그를 등진 것. 이렇듯 얼룩진 기억을 지닌 두 형제가 암행어사와 화적떼의 수장으로 재회하며 새로운 갈등이 예고됐다. 이런 가운데 심란한 마음을 내비치는 성이겸과 그의 곁에 앉아 위로를 건네는 홍다인(권나라 분)의 모습이 공개됐다. 나란히 앉은 두 사람은 이전과 달리 서로에게 다정한 시선을 보내고 있어, 고된 여정을 함께하며 가까워진 이들의 관계에도 이목이 집중된다. 뿐만 아니라 성이겸의 어깨에 기댄 홍다인의 모습도 포착돼 두근거리는 기류를 피워내고 있다. 곤히 잠든 홍다인을 받쳐주는 성이겸은 동생의 생각을 떨쳐낼 수 없는 듯 복잡 미묘한 표정을 짓고 있어, 그의 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