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람피면 죽는다" 조여정♥고준, 배신의 한 방! ‘코피 작렬’

URL복사

”여보 사랑해, 죽일 만큼”
조여정♥고준, 죽일 만큼 사랑하는 내남편의
‘바람키트’ 정체는?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바람피면 죽는다'에서 사랑이 넘치는 부부 조여정과 고준의 반전 실체를 담은 2차 예고 영상이 공개됐다. '국민 남편' 고준은 '바람키트'까지 챙겨 다니는 바람둥이로, 신체 포기 각서까지 바치며 자신과 결혼한 고준을 완벽하게 믿는 조여정은 남편의 일거수일투족을 의심하며 살벌한 사랑 고백을 하는 아내로, 이들의 이중인격 부부 생활이 그려지며 드라마에 대한 흥미를 끌어올렸다.

오는 12월 2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측은 지난 22일 강여주(조여정 분)와 한우성(고준 분) 부부의 살벌한 결혼 생활이 담긴 2차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2차 예고 영상은 '결혼기념일 축하해요'라며 퇴근 후 돌아와 아내 여주에게 다정하게 뽀뽀하는 우성의 모습으로 시작된다. 여주는 남편의 애정에 마냥 행복한 아내의 모습이다. 앞치마를 두르고 저녁을 준비하며 퇴근한 우성을 사랑스럽게 맞이하는 여주. 교과서에나 나올 법한 이상적인 남편과 아내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부러움을 자아낸다.

그러나 이내 '신랑도 너무 믿으면 안 돼'라는 염진옥(송옥숙 분)의 걱정 가득한 목소리가 들리며, '바람키트'까지 준비하고 머리부터 발끝까지 바람기가 철철 흐르는 우성의 실체가 드러나 충격을 안겨준다. '나의 다정한 남편이 모두의 다정한 연인이었다!!'라는 카피는 앞으로 우성의 비밀스러운 활약상(?)을 예상케 한다.

'남편 바라기'인 줄로만 알았던 여주도 만만한 상대는 아니었다. 우성의 일거수일투족에 온갖 신경세포를 곤두세운 여주. '바람 좀 피운다고 누가 사람을 죽이기까지 해요'라고 웃으며 묻는 우성에게 여주는 1초의 고민도 없이 '난 그럴 건데?'라고 대수롭지 않게 답한다.

이후 우성이 '분노의 꽃다발 싸대기'를 맞고 코피를 흘리는 모습과 서서히 물에 잠기는 모습은 그의 아찔한 공포 체험을 예상케 한다. 발레복부터 화려한 대례복까지 입고 작가로서 변화무쌍한 변신을 예고한 여주는 '여보 사랑해, 죽일 만큼'이라는 살벌한 사랑 고백을 끝으로 오싹함과 통쾌함을 동시에 선사한다.

'바람피면 죽는다' 제작진은 '여주와 우성은 신체 포기 각서까지 쓰며 영원한 사랑을 맹세한 부부이지만, 우성은 태생부터 이를 어길 수밖에 없는 바람둥이고, 여주는 바람을 피운 남편들을 끔찍하게 죽이는 살인 범죄 소설을 쓸 만큼 의심이 많은 아내'라며 '겉과 속이 다른 이중인격 남녀의 스릴 만점 부부 생활이 펼쳐질 '바람피면 죽는다'를 기대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조여정과 고준의 아찔한 '킬링 케미'로 기대를 모으는 '바람피면 죽는다'는 '넝쿨째 굴러온 당신', '황금빛 내 인생' 등 연출력을 뽐낸 김형석 PD와 지상파 첫 시즌제로 큰 사랑을 받았던 '추리의 여왕'의 이성민 작가가 의기투합해 화제를 모았다. 이 밖에도 김영대-연우-송옥숙-정상훈-이시언-김예원-홍수현-오민석 등 화려한 연기자 군단이 캐스팅돼 2020년 하반기 최대 기대작으로 꼽힌다.

'바람피면 죽는다'는 온라인 방송영화 플랫폼 웨이브가 투자에 참여했으며, 본 방송과 동시에 온라인에서는 웨이브 독점으로 VOD가 제공될 예정이다.

한편, 오는 12월 2일 수요일 첫 방송되는 '바람피면 죽는다'는 오로지 사람을 죽이는 방법에 대해서만 생각하는 범죄 소설가 아내와 '바람피면 죽는다'는 각서를 쓴 이혼 전문 변호사 남편의 코믹 미스터리 스릴러로, 죄책감을 안고 나쁜 짓을 하는 어른들에 대한 파격적이고 강렬한 이야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바람피면 죽는다" 조여정♥고준, 후광여신X고시생의 운명적 첫 만남!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바람피면 죽는다'에서 조여정과 고준의 운명적인 첫 만남이 포착됐다. 등장부터 자체 '후광'을 발산하며 여신자태를 뽐내는 조여정과 그녀에게 첫 눈에 반한 듯 두근대는 심장을 부여잡은 고시생 고준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모은다. 오는 12월 2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측은 25일 강여주(조여정 분)와 한우성(고준 분)의 운명적 첫 만남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여주는 허름한 고시원에 광채를 뿜으며 등장한다. 미녀의 척도라 할 수 있는 긴 생머리, 흰 티셔츠, 청바지 조합만으로도 자체발광하는 여주. 먼지 구덩이 고시원 복도를 단숨에 런웨이로 만드는 그녀에게 우성은 첫눈에 반한 듯 시선을 빼앗긴 모습이다. 남의 시선엔 관심 없다는 듯 심드렁한 표정으로 삐딱하게 선 여주이지만, 우성은 그런 여주를 조금이라도 자세히 보겠다는 듯 창문을 뚫고 나올 기세로 상체를 내밀고 있다. 이어진 사진에서는 여주를 생각하며 황홀경에 휩싸인 우성이 두근거리는 가슴을 주체하지 못하는 모습이 담겨 시선을 모은다. '바람피면 죽는다' 제작진은 '강여주와 한우성의 평범하지 않은 첫 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