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게이트 크래시> 11월 개봉 확정! <분노의 질주> 제작진의 리벤지 스릴러 메인 포스터 공개!

URL복사

<분노의 질주> 제작진 작품

 게이트 크래시

BBC [닥터 후], <분노의 질주> 제작진 작품

올가을 최고의 리벤지 스릴러가 온다!

11월 개봉 확정, 메인 포스터 공개

 

BBC 드라마 [닥터 후]의 로렌스 고흐 감독과 <분노의 질주> 제작진이 만나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게이트 크래시> 11월 개봉을 확정짓고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제목: 게이트 크래시 / 감독: 로렌스 고흐 / 주연: 올리비아 보나미, 벤 쿠라, 새뮤얼 웨스트, 앤턴 레서 / 수입ㅣ배급: ㈜블루라벨픽쳐스 / 제공: ㈜헤이데이필름컴퍼니]

 

할리우드 베테랑 제작진의 심리 스릴러

현장에 있는 듯한 생생한 몰입감!

<게이트 크래시> 11월 개봉 확정!

 

BBC 드라마 [닥터 후] 시리즈를 연출한 로렌스 고흐 감독과 <분노의 질주>, <스타워즈> 제작진이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화제를 모은 <게이트 크래시>는 우연한 사고 이후 위험한 선택을 한 커플에게 어느 날 초대받지 않은 손님이 찾아오면서 광기로 치닫는 밤을 맞이하게 되는 리벤지 스릴러. 주로 부부의 집 안에서 대부분의 사건이 일어나는 <게이트 크래시>는 혼을 빼놓는 카메라 무빙으로 내부 공간을 가늠할 수 없게 하는 것을 물론, 초인종 소리, 자동차 경적소리, 헤드라이트 등 외부 요소들이 집 안에까지 영향을 미치게 하는 연출 방식을 보여준다. 이는 현대 연극 무대의 조명과 사운드 효과를 연상시키며 마치 현장에서 극을 보는 듯한 생생한 기분을 느끼게 한다. 이렇듯 관객들에게 새로운 영화적 체험을 선사하는 <게이트 크래시>에는 <다키스트 아워><젠틀맨>의 새뮤엘 웨스트, <캐리비안 해적><채실 비치에서> 앤턴 레서, 그리고 프랑스 연기파 배우 올리비아 보나미까지 할리우드 실력파 배우들이 대거 출연, 역대급 호연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그가 살아 돌아왔다

완벽한 커플의 우발적 사고!

11, 초대받지 않은 손님을 경계하라!

 

 

한편,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게이트 크래시> 메인 포스터는 어두운 밤 우연한 사고에 휘말리게 된 커플의 모습을 비유하듯 암흑 같은 배경 위에 더해진 깨진 유리창 효과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푸른 자동차 헤드라이트 앞에 서 있는 사람의 정체가 호기심을 자극하는 가운데 그가 살아 돌아왔다라는 헤드 카피가 더해지며 앞으로 커플 앞에 닥칠 일들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할리우드 베테랑 제작진과 연기파 배우들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리벤지 스릴러 <게이트 크레시>는 오는 11월 개봉해 관객들에게 색다른 서스펜스를 경험하게 할 것이다.

 

 

[INFORMATION]

제목: 게이트 크래시(Gatecrash)

수입ㅣ배급: ㈜블루라벨픽쳐스

제공: ㈜헤이데이필름컴퍼니

감독: 로렌스 고흐

출연: 올리비아 보나미, 벤 쿠라, 새뮤얼 웨스트, 앤턴 레서

장르: 리벤지 스릴러

제작국가: 영국

러닝타임: 86

관람등급: 15세이상관람가

개봉: 2020 11





"조선구마사" 감우성VS서영희, 문우진 사이에 둔 팽팽한 대립! 도무녀 정혜성, 기이한 존재에 맞선 신묘한 의식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오는 3월 22일 첫 방송되는 SBS 새 월화드라마 '조선구마사' 측은 오늘, 음산한 분위기 속에서 악령을 쫓는 의식을 벌이는 모습을 공개했다. 태종(감우성 분)의 날 선 눈빛과 신묘한 기운을 자아내는 도무녀 무화(정혜성 분)의 몸짓이 궁금증을 유발한다. '조선구마사'는 인간의 욕망을 이용해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악령과 백성을 지키기 위해 이에 맞서는 인간들의 혈투를 그린다. 북방의 순찰을 돌던 이방원(태종)이 인간 위에 군림하려는 기이한 존재와 맞닥뜨린다는 상상력 위에 '엑소시즘'을 가미해 독창적인 세계관을 구축했다. 태종에 의해 철저히 봉인 당한 서역 악령이 욕망으로 꿈틀대는 조선 땅에서 부활해 벌이는 핏빛 전쟁이 숨 막히게 펼쳐질 전망. '녹두꽃', '육룡이 나르샤' 등 선 굵은 액션 사극에서 탁월한 연출력을 발휘한 신경수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한국형 엑소시즘 판타지 사극의 새 장을 연다. 여기에 감우성, 장동윤, 박성훈을 비롯해 김동준, 정혜성, 서영희, 금새록, 이유비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흥미로운 만남이 기대 심리를 더욱 자극한다.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사람의 피를 산채로 빨아먹는 괴력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