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숙영의 러브FM, 신인선, 영탁과의 파이널 매치 그 자체가 영광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SBS 러브FM(103.5MHz) '이숙영의 러브FM'에서 펼치는 ‘5월의 흥잔치’에 신인선이 출연했다. 신인선은 미스터 트롯에서 50위 안에 드는 게 목표였는데 9위나 했다면서 흥을 부르는 목소리와 삼바를 추며 라이브를 선보였고 솔직한 토크로 이숙영 디제이를 감탄시켰다.

미스터 트롯 경연 중에 영탁 씨가 자기에게 “내동생 내동생~”하며 잘해주길래 자신을 특히 애정하는구나 생각했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 출연한 후배들에게 다 ’동생‘ 챙기듯 잘해준 거였다며 쑥스러운 듯 웃었다. 최종경연에서 영탁과 대결을 펼쳐서 떨어졌는데도 속상하기는커녕 그저 영탁과 경연을 벌인 그 자체가 자신에겐 영광이었다고 털어놓았다.

트로트 가수(신기철)인 큰아버지를 통해 어린 시절에도 트로트를 접할 수 있었다며 큰아버지와 듀엣 음반도 내고 싶었는데 미스터 트롯 경연 중에 큰아버지께서 암으로 세상을 떠나고 말아 너무 마음 아팠다고 얘기했다.

오늘 신곡 ’신선하게‘를 녹음하러 가는 날이라면서, 이 노래가 싸이의 강남 스타일 이후 가장 흥겨운 히트곡이 될 것이라고 호언장담해 청취자들의 흥겨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숙영의 러브FM'이 펼치는 ’5월의 흥잔치‘ 26일(화)엔 트바로티 김호중이 아침 라이브와 함께 요즘 연예활동에 대한 솔직한 토크를 털어놓을 예정이다.

SBS 러브FM(103.5MHz) '이숙영의 러브FM'은 매일 아침 7시부터 9시까지 서울,경기 103.5MHz, 부산 105.7MHz로 방송되며, 인터넷 라디오 고릴라를 통해서도 들을 수 있다.




굿캐스팅, 최강희, 순간 최고 10.2! 수도권 9.0! 동시간대 시청률 1위!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널 죽인 범인 꼭 잡을거야, 죽어도 같이 죽을 거거든” ‘굿캐스팅’ 최강희가 죽음의 위협에도 불구하고 진짜 마이클리의 정체를 알아내면서 통쾌한 반격 전개를 기대하게 했다. 지난 2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굿캐스팅’ 12회 분은 순간 최고 10.2%, 수도권 시청률 9.0%(이상 닐슨코리아 수도권, 2부 기준)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방송된 전 채널 포함 시청률 1위를 수성, 12회 연속 월화극 1위 위업을 달성하는 막강 행보를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구사일생으로 살아난 최강희가 모든 비극의 원흉인 마이클리의 진짜 정체를 알아냈지만, 반대파의 거침없는 방해 공작에 또 다시 미션 실패 위기에 처하는 모습으로 전율을 불러일으켰다. 극중 백찬미(최강희)는 명계철(우현)의 비밀장부와 마이클리가 피철웅(배진웅)을 살해하는 모습이 담긴 동영상을 거래하기 위해 홀로 탁상기(이상훈)를 만나러 떠났다. 뒤늦게 이 사실을 알게 된 국정원 팀원들은 급히 백찬미를 추격하기 시작했고, 역해킹 프로그램을 통해 임예은(유인영)을 몰래 지켜보던 옥철(김용희) 역시 백찬미와 탁상기가 접선하는 장소가 요트장임을 확인하고 비릿한 미소를 지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