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간이역> 김동준 X 김재경 X 윤유선 X 허정민 X 진예솔, 캐스팅 최종 확정! 5월 크랭크인!


간이역

김동준, 김재경, 윤유선,

그리고 허정민 ,진예솔 캐스팅 확정!

2020년 상반기 크랭크인 돌입!

 

영화 <간이역>이 김동준, 김재경을 필두로 윤유선, 허정민, 진예솔까지 최종 캐스팅을 확정하고, 본격적인 촬영 준비에 돌입했다. [제작: 유한회사 간이역 | 각본/감독: 김정민 | 출연: 김동준, 김재경, 윤유선, 허정민, 진예솔 등]

 

특별한 사랑의 주인공 “김동준 X 김재경” 청춘 라인업 화제!

<간이역> 캐스팅 최종 확정! 따스하고 애틋한 감성 멜로 영화 예고!

 

 

영화 <간이역>은 하루하루 기억을 잃어가는 한 남자 ‘승현’과 그에게 영원히 기억되고 싶은 시한부 삶의 여자 "지아"의 특별하고 가슴 따뜻한 감성 멜로 영화다. 제작 확정과 동시에 신선한 조합이 돋보이는 캐스팅도 함께 발표하였다.

 

먼저, 배우 김동준과 김재경이 애틋한 사랑의 남녀로 호흡을 맞춘다. 브라운관과 예능을 넘나들며 활약중인 김동준이 기억을 잃어가는 남자 '승현' 역을 맡았다. 알츠하이머 판정에도 불구하고 한 여자를 향한 순애보적인 면모로 여심을 자극할 예정이다. 지난해 JTBC 드라마 [보좌관] 시리즈로 호평을 이끈 바 있는 김동준은 이번 영화 <간이역>을 통해 사랑만이 삶에 빛이 되는 인물을 표현해 좀 더 섬세하고 깊이 있는 내면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SBS 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MBC 드라마 [배드파파] 등 배우로서 입지를 다진 김재경은 사랑하는 사람으로부터 마지막까지 기억되고 싶은 여자 ‘지아’ 역을 맡았다. '지아'는 시한부 인생에도 불구하고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 씩씩하게 웃어 보일 수 있는 인물로, 김재경만의 성숙해진 연기를 또 다른 색깔로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지난해 데뷔 10주년을 맞은 김재경이 <간이역>으로 첫 스크린 주연 데뷔에 나서 어떤 눈부신 활약을 선보일지 기대를 모은다.

 

그리고 일찍 남편과 사별하고 딸 '지아'를 알뜰살뜰 키워낸 엄마 '경숙' 역에 윤유선이 캐스팅이 되었다.

윤유선이 맡은 '경숙'은 인자하면서도 사려 깊은 엄마로 때로는 친구처럼 친밀한 모습으로 극의 중심을 잡아줄 예정이다. 사극과 현대물은 물론 연극까지 종횡무진하며 명실상부 ‘국민 엄마’로 인정받는 그녀의 연기에 더욱 기대감이 모아진다.

 

여기에 배우 허정민, 진예솔 등이 합류해 <간이역>을 더욱 탄탄하게 만들어줄 예정이다. tvN 드라마  [또 오해영], [내성적인 보스] 등 맛깔스런 감초 연기를 선보인 허정민이 오랜 친구 '동찬' 역을 맡아 탄탄한 연기력과 디테일한 표현력으로 캐릭터를 그리며 극의 재미를 더 할 예정이다. KBS1 [비켜라 운명아] 등 색깔 있는 캐릭터로 사랑 받은 배우 진예솔이 누구보다 친구의 행복을 바라는 '혜선'으로 분해, 또 다른 새로운 변신을 예고한다.

 

영화 <간이역>의 연출을 맡은 김정민 감독은 드라마, 다큐멘터리 뿐만 아니라 광고까지 섭렵하며 탁월한 감각을 입증했다. 김정민 감독의 첫 장편 연출작인 이번 작품은 뛰어난 통찰력과 섬세한 감성이 돋보이는 연출로 가슴 절절한 사랑 이야기를 스크린에 고스란히 담아낼 예정이다.

 

 

또한, <간이역>의 주역들은 본격적인 촬영에 앞서 지난 14일(화) 진행된 대본 리딩 현장에서 캐릭터에 완벽하게 몰입하며 끈끈한 호흡을 자랑했다. 김재경, 김동준은 “훌륭한 배우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다. 열심히 촬영해 관객들에게 얼른 인사 드리고 싶다”, 김정민 감독은 “좋은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함께 호흡을 맞출 생각에 기대가 된다. 어려운 시기에 힘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임하겠다”며 작품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이처럼 주요 캐스팅을 마친 <간이역>은 현재 촬영 준비 중이며, 2020년 상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INFORMATION

 

제       목 | 간이역

각본 / 감독 | 김정민

출       연 | 김동준, 김재경, 윤유선, 허정민, 진예솔 등

제       작 | 유한회사 간이역





선미네 비디오가게, 방송국 바닥‘에서 33년을 살아남은 자, 박미선! 선미와 찰떡 캐미 뿜뿜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SBS 스페셜’의 파일럿 프로젝트 ‘선미네 비디오가게’ 의 게스트로 박미선이 출연한다. 7일 일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선미네 비디오가게’는 아카이브 영상으로 시대의 흐름과 한 사람의 인생을 되돌아보는 ‘아카이브 휴먼 다큐 토크쇼’다. ‘방송국 바닥‘에서 33년을 살아남은 자, 박미선 데뷔 34년 차 프로 방송인 박미선은 그동안 주로 MC로 활동하며 정제된 이미지를 보여 왔지만, 최근엔 거침없는 발언과 걸크러시 이미지로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일명 ’미선짤‘로 불리는 이미지들이 수많은 패러디를 양산하며 2020년 또 한 번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하루가 다르게 변해가는 연예계에서 어떻게 박미선은 33년 동안 버틸 수 있었는지, 7일 밤 11시 5분 'SBS스페셜 ? 선미네 비디오가게'에서 그 비밀이 전격 공개된다. 박미선은 34년의 연예계 생활이 담긴 인생 비디오를 보며 추억에 잠겼다. 박미선은 파격적인 신인 시절 자신의 모습을 보자마자 ’어디서 이런 영상을 구해왔냐?‘며 크게 당황했다. 한편 박미선은 한 선배의 말 때문에 펑펑 울 수밖에 없었던 사연을 털어놓기도 했는데, 이 사연을 들은 MC 선미가